교회소식

교회소식

하나님의 기막힌 섭리의 손길을 기대하라!

고현권 목사   “인간만사 새옹지마”(人間萬事 塞翁之馬)라는 말이 있습니다. 새옹(塞翁) 즉 ‘변방에 살던 한 노인’에게 말 한필이 있었는데 우리를 벗어나서 도망치고 말았습니다. 귀한 말을 잃어버렸다면서 안타까워하는 동네 사람들에게 새옹이 이렇게 말합니다. “그것이 복이 될지 어떻게 알겠소?” 그런데 며칠이 지나서 놀라운 일이 일어났습니다. 도망쳤던 그 말이 다른 말을 데리고 온 것입니다. 동네 사람들이 와서 정말 잘된 일이라고 축하해줍니다. 이 말을 들은 새옹이 말합니다. “이 일이 화가 될지 누가 알겠소?” 새옹의 아들이 새롭게 얻은 말을 타다가 떨어져서 그만 다리가 부러지고 말았습니다. 이 소식을…

산상수훈과 마하트마 간디

  고현권 목사   마하트마 간디(Mahatma Gandhi, 1869-1948)는 인도의 독립운동가이자 정신적 지도자로 잘 알려진 분입니다. 간디 하면 떠오르는 두 가지가 있는데, 하나는 물레질과 다른 하나는 비폭력 무저항운동입니다. 전자는 영국으로부터 독립하기 위해서는 경제적인 자립이 우선되어야 한다는 취지로 영국에서 수입된 비싼 면제품을 사지 않고 스스로 베를 짜서 입은 것입니다. 후자는 영국의 식민지배에서 독립을 쟁취하되, 그 방법이 비폭력적이며, 온갖 핍박에 대해서 저항하지 않고 묵묵히 받아들이는 것을 말합니다. 간디의 무저항 비폭력 운동의 뿌리는 놀랍게도 예수님의 산상수훈입니다. 간디는 힌두교인이었지만 신약성경의 산상수훈을 읽고서 깊은 감명을 받은…

세상의 권위에 대한 신자의 태도

고현권 목사   요즘 매일 새벽마다 로마서를 묵상하고 있는데, 지난 금요일의 본문은 로마서 13장이었습니다. 로마서 13장 1절은 이렇게 시작합니다. “각 사람은 위에 있는 권세들에게 굴복하라 권세는 하나님께로 나지 않음이 없나니 모든 권세는 다 하나님의 정하신 바라” 바울은 신자들에게 “위에 있는 권세들” 곧 이 세상에 존재하는 정부와 통치자들의 권위와 권세를 존중하고 그들의 통치를 받아들일 것을 권면하고 있습니다. 신자들이 그렇게 해야 할 이유는 하나님 때문입니다. 즉 하나님이 세상의 정부와 통치자들에게 그런 권세를 주셨기 때문입니다. 그러면 왜 하나님이 세상의 정부와 통치자들에게 그런 권세를…

하나님을 경험하는 삶으로

  이행진 목사   사실 창립 41주년 기념 부흥회 후기에 대한 글을 쓰려고 했는데 토요새벽기도 인도 후 기도하는 가운데 하나님을 경험하는 삶에 대한 나눔에 대해 마음을 주셨습니다. 지난 봄학기 하나님을 경험하는 삶을 인도하고 이번 가을학기 인도를 준비하며 하나님께서 주신 말씀이 있습니다. “하나님을 실제로 삶에서 경험하며 사는가” 하는 것입니다. 저를 포함해 수년 교회를 다니고 있는 사람들이 성경을 많이 보고 들어서 내용도 알고 어떻게 살아야 하는 지는 알지만 그에 비해 삶에서 하나님을 경험하며 사는 삶이 적은 것 같습니다.   하나님은 항상 일하고…

해석의 은혜

    고현권 목사   제 친구 목사님이 재미있는 글을 카톡을 통해 보내주어서 읽고 웃었습니다. 미국 선교사님이 한글을 습득한 후에 복음을 전하러 길에 나갔답니다. 마침 길을 지나가던 양반에게 질문을 던졌습니다. “당신 머리에 쓴 모자를 뭐라 말합니까?” “갓이라고 합니다.” 그 순간 선교사님이 이렇게 생각했답니다. “야, 조선사람들 대단하다. 얼마나 갓(God)을 존중하면 머리에 쓰고 다니냐?” 이왕 말이 나온 김에 조선(朝鮮)이라는 글자를 풀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양반이 이렇게 풀어주었습니다. “조(朝)자는 위 아래로 열 십(十)자를 쓰고, 그 중간에 날 일(日)자와 그 옆에 달 월(月) 자를 쓴답니다.” 그…

놀람교향곡

  고현권 목사 교향곡의 아버지라 불리는 하이든이 작곡하여1791년에 초연한 94번 교향곡의 별명이 바로 “놀람 교향곡”입니다. 왜 이런 별명이 붙었는가 보니 참 재미있는 사연이 들어 있었습니다. 그 당시 상류층 사람들은 수많은 사교모임에 참석하곤 하였는데, 그렇다면 몸이 피곤할 수 밖에 없는 것입니다. 그런 상태에서 음악연주회를 참석하니 여기 저기 조는 귀부인들이 눈에 띄었다고 합니다. 이것을 안 하이든이 94번 교향곡을 작곡하면서 제2악장의 초반에는 아주 느린 템포로 피아노의 연주가 진행되다가 갑자기 강한 템포의 팀파니 소리가 들리도록 하였답니다. 바로 이 순간에 졸고 있던 귀부인들이 쿵쾅거리는 팀파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