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대접, 하나님을 대접함”